[영상]세차장 들어가 샤워한 男…운영자 "CCTV 보고 당황"[이슈시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세차장에 들어가 샤워를 한 남성의 CCTV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다.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엔 '세차장 안에서 샤워를 이걸 어떻게 해야 할까요'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다.

세차장을 운영 중이라고 밝힌 작성자는 "아침에 청소하러 나가 보니 담배꽁초 등 아주 난리도 아니어서 CCTV 돌려봤다가 적지 않게 당황했다. 며칠 고민하다가 조심스레 올려본다"며 CCTV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을 보면 상의를 탈의한 남성이 세차가 진행되는 동안 차량의 보닛에 누워 있는가 하면, 세척 기계를 따라 다니며 샤워했다. 세척제가 나올 때는 손으로 얼굴만을 감싼 뒤, 하의로 보닛을 문지르는 행동을 했다.

온라인커뮤니티 캡처온라인커뮤니티 캡처남성은 손으로 직접 세제를 닦기도 했다. 세척 기계가 차량 위에서 물을 뿌릴 때는 잠시 물러나 있다가 옆에서 샤워를 했다. 세차장 밖에서 누군가 남성을 바라보고 있었지만, 그는 신경 쓰지 않은 모습이었다.

작성자는 "그 와중에 고압수(110bar)에 맞아보고 아프신 것 같아 보이더라"며 "차 세제도 몸에 안 좋다"고 우려했다.

이어 "신고는 좀 죄송해서 어떻게 하는 게 좋을까요"라며 "몸만 안 상하셨으면 다행일 것 같다. 세차장하면서 별일 많다"고 덧붙였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오래 살고 볼 일이다", "프린트해서 현수막 걸으시라" 등의 반응을 보이며 해당 남성의 행동을 이해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였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