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승리와 韓 무승부 맞힌 英 축구 '예언가'가 전망한 한국-가나전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한국 축구 대표팀. 연합뉴스한국 축구 대표팀. 연합뉴스
'인간 문어'로 주목받는 크리스 서튼 영국 BBC 해설위원이 한국의 가나전 승리를 예상해 눈길을 끌었다.

서튼은 BBC 온라인을 통해 2022 카타르월드컵 오프닝 라운드 16경기의 스코어를 예상했는데 그 중 12경기의 승·무·패가 정확히 일치했다.

서튼이 승·무·패를 정확하게 예상한 12경기 가운데 3경기는 스코어까지 정확하게 맞혔다. 이쯤 되면 전문가를 뛰어넘어 '예언가' 수준이다.

일본과 독일의 경기가 백미였다. 서튼은 일본이 독일을 2-1로 누를 것이라고 정확하게 예상해 화제를 모았다. 경기 전 일본이 대이변을 일으킬 것이라고 전망한 전문가는 거의 없었다.

일본-독일전 예상 적중으로 그가 내놓은 한국과 우루과이의 조별리그 H조 1차전 전망에 국내 축구 팬의 이목이 집중됐다.

그는 우루과이가 우세할 것이라는 전망을 뒤로 하고 한국이 1-1로 비길 것이라고 전망했다. 스코어를 맞히지는 못했지만 결과는 0-0 무승부였다.

BBC 온라인은 25일(한국시간) 서튼의 조별리그 2차전 예상을 모두 공개했다.

그는 한국시간으로 28일 오후 10시에 열리는 H조 2차전에서 한국이 가나를 1-0으로 누를 것으로 내다봤다.

서튼은 "한국은 우루과이와 득점없이 비겼는데 경기가 지루했던 것은 아니다. 여러차례 기회가 있었지만 살리지 못했을 뿐이다. 한국은 16강 진출을 위해 가나를 반드시 잡아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겠지만 경기는 치열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포르투갈과 우루과이는 득점없이 비길 것으로 전망했다.

서튼은 앞서 포르투갈과 한국이 H조 1,2위를 차지해 16강에 진출할 것이라고 예상한 바 있다.

아울러 서튼은 1라운드에서 독일을 무너뜨린 일본이 E조 2차전에서 코스타리카를 2-0으로 꺾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 크리스 서튼 BBC 해설위원의 카타르월드컵 2차전 예상

▲A조

세네갈 1-0 카타르
네덜란드 2-1 에콰도르

▲B조

웨일스 1-1 이란
잉글랜드 2-1 미국

▲C조

폴란드 1-1 사우디아라비아
아르헨티나 2-1 멕시코

▲D조

튀니지 1-0 호주
프랑스 1-0 덴마크

▲E조

일본 2-0 코스타리카
스페인 1-1 독일

▲F조

벨기에 2-0 모로코
캐나다 1-0 크로아티아

▲G조

카메룬 1-1 세르비아
브라질 2-1 스위스

▲H조

한국 1-0 가나
포르투갈 0-0 우루과이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