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은경 "이달 23~25일 전국민 70% 접종완료할 듯"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20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서 답해
"러시아 백신 접종한 교민 격리면제는 어려워"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박종민 기자정은경 질병관리청장. 박종민 기자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이번달 23~25일 전국민의 70%에 대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정 청장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 출석해 접종완료율 70% 도달 시점을 묻는 국민의힘 강기윤 의원에게 "주말이나 다음주 초, 10월23일에서 25일 사이로 예상한다"고 답했다.

이어 '70% 도달 후 면역형성기간인 14일이 지난 11월7~9일쯤 위드코로나 돌입이 가능한가'를 묻는 질문에는 "코로나19 일상회복지원위원회가 방역체계 전환시기와 로드맵을 논의하고 있다"며 "결정되면 말씀드리겠다"고 답했다.

앞서 질병청 측은 브리핑에서 이르면 이번주 주말쯤 70% 접종완료를 달성할 것으로 예측한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한편 러시아 백신인 스푸트니크V 백신 접종자도 국내 입국시 자가격리를 면제해달라는 요구에 대해 정 청장은 "러시아 개발 백신은 세계보건기구(WHO)의 승인 못 받아서 접종력을 인정하지 못한다"며 "항체 검사로 보완할 수 있는지 검토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국이 접종력을 인정하는 백신을 러시아로 전달해 교민들을 접종해달라는 요청에 대해서는 "외교부와 재외국민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