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정경심 교수, 재판 도중 쓰러져…재판 비공개 전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네이버채널 구독
정경심 교수가 재판을 받던 중 건강 문제를 호소하며 재판 도중 귀가했다.

정 교수는 17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재판을 받던 중 구역질 등 건강 문제를 호소했다.

정 교수 측 변호인은 "오전부터 몸이 매우 안 좋고 구역질이 나는 등 아프다고 해서 쉴 수 있겠냐"고 요청했고 재판부도 정 교수의 중도 귀가를 허가했다.

정 교수는 재판부의 허가로 법정을 나가려다 힘이 풀린 듯 자리에 쓰러졌고 법정 경위는 급히 119에 신고했다. 재판부는 재판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