샘물교회 사건 소재 영화 '교섭', 100만 돌파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24일 기준 100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교섭'.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제공24일 기준 100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교섭'.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 제공샘물교회 아프가니스탄 피랍사건을 소재로 한 영화 '교섭'이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배급사 플러스엠엔터테인먼트는 24일 10시 기준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수치를 인용, '교섭'의 누적 관객 수가 102만 3232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개봉 7일 만에 100만 관객을 넘겼다.

'교섭'은 최악의 피랍사건으로 탈레반의 인질이 된 한국인들을 구하기 위해 아프가니스탄으로 향한 외교관과 현지 국정원 요원의 교섭 작전을 그린 영화다. 한국 영화 최초로 요르단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 눈 뗄 수 없는 압도적인 풍광을 담았다.

임순례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황정민, 현빈, 강기영이 출연한다. 지난 18일 개봉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