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 발목과 정강이 근육 부상…알 사드 정우영, 벤투호 하차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정우영. 대한축구협회정우영. 대한축구협회
정우영(33·알 사드)이 부상으로 벤투호에서 하차한다.
   
대한축구협회는 9일 "정우영이 왼쪽 발목과 정강이 근육 부상으로 경기 출전에 무리가 있다. 치료 및 휴식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선수 보호 차원에서 이날 오후 소집 해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정우영의 대체 발탁은 없다.
   
대한축구협회의 발표에 앞서 한국 축구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은 이날 경기 전 공식 기자회견에서 정우영이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고 밝힌 바 있다.
   
정우영은 2일 브라질, 6일 칠레와 평가전에 선발 미드필더로 출장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칠레전 후 통증을 호소해 회복 훈련에 들어갔다.

벤투호는 10일 오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파라과이와 6월 A매치 평가전 3차전, 1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이집트와 4차전을 치른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