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 끝내 숨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최근 '음란물 영상' 업로드 논란 휘말려
극단적 선택 시도 후 인근 병원서 치료 받아와
순천향대 장례식장에 빈소 마련

(사진=인스타그랩 캡처)
네이버채널 구독
공식 SNS 페이지에 음란물을 올려 논란에 휩싸인 뒤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던 '여행에 미치다' 조준기 대표가 끝내 사망했다.

9일 경찰 등에 따르면 조 대표는 이날 오전 치료를 받던 병원에서 사망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범죄 관련성이 낮다고 판단된다"며 "일반적인 변사 처리 절차를 밟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조 대표의 빈소는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앞서 조 대표는 지난 1일 오전 11시쯤 서울 용산구의 자택에서 의식이 불명확한 상태로 발견됐다.

바로 직전 개인 인스타그램에 "누구에게도 짐이 되지 않고, 갈 길로 떠나려 한다"며 "코로나 시국이니 장례식은 가족끼리만 해달라"는 극단적 선택 암시글을 남기기도 했다.

당시 조 대표는 음란물 게재 논란에 휩싸인 상태였다. 지난달 29일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강원도 평창군 양떼목장을 소개하는 포스팅과 함께 음란 영상이 올라왔는데, 조 대표는 영상을 올린 당사자로 지목됐기 때문이다.

조 대표는 논란 직후 사과문을 통해 자신을 "직접 올린 당사자"라고 밝히면서도, "트위터에서 다운로드한 영상이며 직접 촬영한 것이 아니다. 불법 다운로드에 대한 처벌을 받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표직을 사퇴하겠다고 밝혔다.

여행에 미치다는 인스타그램 팔로워 120만명, 페이스북 팔로워 200만명 등 국내 최대 온라인 여행 커뮤니티이자 스타트업 기업이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