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캡틴 손흥민처럼' 관중석에 등장한 마스크맨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관중석에 등장한 마스크맨. 연합뉴스관중석에 등장한 마스크맨. 연합뉴스결전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 관중석에도 마스크맨이 등장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24일(한국시간) 오후 10시 카타르 알라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을 치른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선발로 전격 출전한다.

손흥민은 안와골절 부상으로 수술대에 올랐다. 월드컵 출전 여부조차 불투명했지만, 토트넘에서 제작한 안면 보호 마스크를 들고 카타르에 입성했다. 손흥민이 착용하는 블랙 마스크는 이미 훈련을 통해 공개됐다.

몸을 푸는 손흥민. 연합뉴스몸을 푸는 손흥민. 연합뉴스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을 찾은 한국 팬들의 얼굴에도 손흥민과 같은 블랙 마스크가 있었다. 손흥민의 얼굴이 찍힌 대형 사진도 등장했다.

손흥민은 예정대로 블랙 마스크를 쓰고 경기장에 들어섰다. 국제축구연맹(FIFA) 규정상 처음에 붙어있던 등번호 7번 스티커를 제거한 마스크다. 손흥민은 그라운드를 밟은 뒤 한국 팬들에게 가볍게 인사를 하고 몸을 풀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