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영탁, 데뷔 후 첫 미국 투어 나선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가수 영탁이 2023년 1월부터 미국 4개 도시에서 투어를 연다. 밀라그로 제공가수 영탁이 2023년 1월부터 미국 4개 도시에서 투어를 연다. 밀라그로 제공가수 영탁이 내년 초 첫 번째 미국 투어를 연다.

소속사 밀라그로는 영탁이 2023년 1월 첫 번째 미국 투어 '탁 쇼 2023 인 디 유에스'(TAK SHOW 2023 IN THE US)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데뷔 후 처음으로 여는 해외 투어이자 미국 투어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에 따르면, 영탁은 1월 11일 애틀랜타, 14일 뉴욕, 19일 샌프란시스코, 22일 로스앤젤레스(LA)까지 총 4개 도시를 방문한다.

영탁은 데뷔 첫 미국 투어에서 다양한 장르의 완성도 높은 음악은 물론, 섬세한 무대 구성과 재치 넘치는 예능감과 친근한 소통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하며 관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사할 전망이다.

콘서트 티켓은 오는 11일(현지 시간) 오전 10시에 판매를 진행한다. 한국 시간 기준으로는 12일 0시 애틀랜타와 뉴욕 티켓이, 12일 오전 3시 샌프란시스코와 로스앤젤레스 티켓이 오픈된다.

올해 7월 첫 번째 정규앨범 'MMM'을 발표하고 17년 만의 첫 전국 투어 콘서트 '탁 쇼'를 연 영탁은 이번 미국 투어로 공연을 이어간다.

미국 투어에 앞서, 영탁은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케이스포돔)에서 '탁 쇼' 서울 앙코르 콘서트를 연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