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블랭키, 우즈베키스탄 유료 팬 미팅 성황리에 마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블랭키는 지난 4~5일 이틀 동안 우즈베키스탄에서 유료 팬 미팅을 열었다. 키스톤엔터테인먼트 제공블랭키는 지난 4~5일 이틀 동안 우즈베키스탄에서 유료 팬 미팅을 열었다. 키스톤엔터테인먼트 제공보이그룹 블랭키(BLNAK2Y)가 우즈베키스탄 팬 미팅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소속사 키스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블랭키는 지난 4~5일 이틀 동안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안호르 파크 특설무대에서 해외 팬 미팅 투어를 열었다. '푸에고'(FUEGO)(번 잇 업)(Burn it up)를 비롯해 데뷔곡 '떰즈 업'(Thumbs Up) '터치'(Touch) 등과 팬 송 '별자리', 여러 가지 K팝 커버 곡을 선보였다.  

블랭키의 우즈베키스탄 팬 미팅은 중앙아시아에서 열린 최초의 K팝 유료 공연이라는 점에서 눈에 띈다. 우즈베키스탄 현지 팬은 무론, 다국적 아시아 팬들이 공연장을 찾았다는 후문이다.

또한 블랭키는 공연에 앞서 타슈켄트에 있는 기묘대학교와 업무 협약을 맺어, 엔터테인먼트 산업 발전과 콘텐츠 인재 양성, 신규 사업 개발을 위한 상호 교류 및 상호 지원 등을 약속했다.
 
한중일 다국적 멤버 9인으로 이루어진 블랭키는 현재 해외 팬 미팅 투어 '푸에고'로 전 세계 팬들을 만나고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