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국민의힘, '경계 1호' 이재명에 집중 공세…"텃밭 버리고 비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검수완박에 법사위원장 가져가는 민주당 강성파에 '이재명 때리기-선거 승리'로 대응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이 '경계 1호 대상'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을 겨냥해 공세를 퍼붓고 있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24일 오전 원내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는 왜 이재명 후보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을 받는 김모 회장으로부터 고액 후원금을 받았는지 명확히 밝혀야 한다"며 김 후보와 함께 이 위원장을 공격했다.

권 원내대표는 회의 직후에도 계양을에서 국민의힘 윤형선 후보와 접전을 벌이고 있는 이 위원장과 관련한 질문에 "일국의 대통령 후보, 여당 후보였던 이 위원장이 어려운 지역구를 버리고 쉬운 곳으로 갔다. 분당갑 지역 보궐선거가 있는데 텃밭을 버리고 쉬운 계양을로 간 건 비겁한 행위"라고 지적했다.

이어 "계양 주민들이 이런 사람이 과연 대통령 후보인가, 계양 주민을 뭘로 보나 하는 차원에서 이재명 비토, 거부 의식 높아진 것"이라며 "우리 당은 윤형선 후보의 당선을 위해 계양 주민의 사업이나 현안, 애로 사항을 적극적으로 해결하는 자세로 계양 주민에게 가까이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이 19일 인천 계양역 광장에서 열린 인천 선대위 출정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총괄선대위원장이 19일 인천 계양역 광장에서 열린 인천 선대위 출정식에서 연설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 위원장에 대한 이 같은 맹폭은 민주당이 대선 패배 이후에도 이른바 '검수완박' 법안 통과와 후반기 국회 법제사법위원장직 등을 두고 내부 강성파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데 대응하는 차원이다. 국민의힘은 인천계양을 보궐선거 출마자인 이 위원장을 민주당 내 강경파의 상징이자 반성하지 않는 태도의 방증이라고 보고 있다.

한편 권 원내대표는 "민주당 윤호중 비대위원장이 후반기 법사위원장직을 국민의힘에 주기 쉽지 않다고 밝힌 데 이어 박홍근 원내대표도 원구성 협상을 원점에서 논의하겠다고 얘기한 건, 지난해 7월 국민 앞에서 했던 여야 합의를 전면 부정하는 것"이라며 "국회의장과 법사위원장을 독식하면서도 여당과 협치를 하겠다는 건 국민 기만"이라고 날을 세웠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