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초저출생:미래가 없다birth.nocutnews.co.kr

전남도, 신생아 캠 모든 공공산후조리원으로 확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신생하 캠. 전라남도 제공신생하 캠. 전라남도 제공전라남도는 올해부터 모든 공공산후조리원으로 확대한 신생아 캠 서비스가 산모와 가족들에게 큰 호응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신생아 캠 서비스는 모바일 앱을 통해 부모가 언제 어디서나 아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다. 최근 코로나19 등 신생아 감염을 우려해 산후조리원의 외부인 방문이 제한돼 아이를 보고 싶은 산모와 가족을 위해 신생아 캠 설치가 확대되는 추세다.
 
전라남도는 비대면 서비스가 느는 추세를 감안해 지난해 캠 서비스 사업을 해남공공산후조리원에서 첫 시행한 뒤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86% 이상이 만족하고 캠 서비스 확대를 요구해 올해부터 다른 공공산후조리원으로 확대했다.
 
공공산후조리원을 이용하는 강진의 한 산모 남편은 "모내기 등 농사 준비로 면회가 어려운데 실시간으로 모바일을 통해 사랑스러운 아이를 볼 수 있어 너무 좋다"고 말했다.
 
선양규 전남도 인구청년정책관은 "아이 면회가 어려운 가족을 위해 신생아 캠 서비스를 시작했다"며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출산환경을 조성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