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왜 끼어들어" 도로에 소주병 던진 50대…면허도 없었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2022-01-15 15:37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보배드림  영상 캡처보배드림 영상 캡처
경북 안동 영호대교 갓길에서 도로를 향해 빈 소주병들을 던진 50대가 경찰에 검거됐다.

안동경찰서는 특수재물손괴와 공기호 부정사용 혐의로 50대 남성 A 씨를 붙잡았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후 5시 59분께 안동 옥야동 영호대교 갓길에서 도로에 빈 소주병 4개를 던진 뒤 오토바이를 타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현장을 지나던 오토바이 배달기사 B씨가 깨진 소주병에 타박상을 입기도 했다.

B씨가 추격하자 A씨는 도주 중 오토바이는 버리고 번호판만 뗀 뒤 재차 달아났다.

B씨 신고를 받은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해 사건 12일 만에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옆 차선의 승용차가 방향 지시등을 켜지 않고 갑자기 끼어들자, 화가 나 오토바이에 있던 빈 소주병을 던진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운전면허도 없이 30년째 주운 오토바이 번호판을 달고 다녔던 것으로도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추가 조사한 뒤 신병 처리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