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서 귀국한 20대 남성… 광주 코로나19 20번째 확진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지난 22일 네덜란드서 귀국…1차 검역소 검사서 '음성' 판정

전남대병원 국가지정 음압병상(사진=전남대병원 제공)
네이버채널 구독
유럽 체류 이력이 있는 20대 남성이 광주지역 코로나19 20번째 확진자로 판명됐다.

26일 광주시 등에 따르면 지난 22일 네덜란드에서 입국한 광주 북구 주민 A(23)씨가 이날 밤 코로나19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귀국 직후 실시한 코로나19 검역소 1차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자가 격리 중이던 지난 25일부터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이기 시작했다.

이날 오전 북구 보건소는 A씨의 검체를 확보했으며 밤 7시 50분쯤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A씨를 전남대병원 국가지정 음압병상으로 이송해 치료하는 한편 감염 경로와 이동 동선을 파악 중이다.

한편 이날 기준 광주지역에서 발생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20명으로 이 중 12명이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