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데스파이네 대체자' 보 슐서 영입…총액 74만 달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새 외인 투수 보 슐서 영입. kt wiz새 외인 투수 보 슐서 영입. kt wiz프로야구 kt가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를 대신할 새 외국인 선수를 영입했다.

kt는 24일 "새 외국인 우완 투수 보 슐서(Beau Sulser, 28)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총액 74만 달러에 계약을 체결했다.

신장 188cm·체중 88kg의 보 슐서는 2017년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에 10라운드로 입단했다. 마이너리그에서 5시즌 동안 활약하며 통산 133경기 출전해 373⅓이닝 25승 28패 4홀드 11세이브, 평균자책점 4.12를 기록했다. 2022시즌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통산 10경기 22⅓이닝, 19탈삼진, 평균자책점 3.63의 성적을 거뒀다.
 
전임 외국인 투수 데스파이네와는 결별을 택했다. 데스파이네는 2022시즌을 앞두고 kt와 135만달러(약 17억 원)에 재계약했지만, 30경기 8승 12패 평균자책점 4.53으로 부진했다. kt에서 3시즌 통산 98경기 36승 30패 평균자책점 4.07의 성적을 거뒀다.

나도현 kt 단장은 보 슐서에 대해 "최고 구속 152km의 빠른 직구와 체인지업을 주무기로, 슬라이더, 커터 등 다양한 구종을 안정적으로 구사하는 우완 투수"라고 소개했다.

이어 "프로 데뷔 후 별다른 부상 없이 꾸준히 선발 경험을 쌓았다"면서 "시즌을 거듭할수록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 국내 리그에 적응만 잘한다면 팀 선발진에 한 축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영입 배경을 밝혔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