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옌자민, 신곡 컴백…한해·플루마 지원사격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래퍼 옌자민. 브랜뉴뮤직 제공래퍼 옌자민. 브랜뉴뮤직 제공래퍼 옌자민(김윤호)이 컴백했다.

소속사 브랜뉴뮤직에 따르면, 옌자민은 22일 정오 더블 싱글 '라스트 카인드니스'(Last Kindness)를 발매했다. 지난 싱글 '팜트리'(Palm Tree) 이후 약 1년 2개월 만에 내는 신곡이다.

'라스트 카인드니스'에는 옌자민만의 트렌디한 감성이 돋보이는 '마이 타임'(My Time)과 '피날레'(Finale) 두 곡이 실렸다.

중독적인 훅이 인상적인 '마이 타임'은 래퍼 플루마가 피처링했다. 옌자민의 싱잉랩이 돋보이는 '피날레'는 같은 소속사 식구인 래퍼 한해가 날카로운 래핑으로 곡의 완성도를 더했다.
 
엠넷 '고등래퍼1' '고등래퍼2'에 출연해 존재감을 알린 옌자민은 2018년 더블 싱글 '트레블 온 마이 마인드'(Travel On My Mind)로 데뷔했다. 그동안 여러 장의 싱글과 한 장의 미니앨범을 발매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