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 결혼식 본식 사진 공개…눈부신 순백의 신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배우 서영의 결혼식 본식 사진이 공개됐다.

서영은 지난 12일 1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서울 모처에서 결혼했다. 두 사람은 친구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해 1년 반 동안 교제했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공개된 사진 속 서영은 순백의 웨딩 드레스를 입고 신랑에게 볼뽀뽀를 받는가 하면, 세련된 블랙 피로연 드레스를 입고 환하게 웃으며 신랑의 손을 꼭 잡은 채 행진하고 있다.

지난달 서영은 "저에게도 기대고 싶은 사람이 생겼다. 저와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로 약속한 분은 제게 아주 특별한 사람이며, 늘 편안한 마음을 느낄 수 있게 해주는 막연히 꿈꿔왔던 '집' 같은 존재"라며 "저의 일과 꿈을 전적으로 응원해주고 함께 애써주는 모습에 더 좋은 배우로 살아갈 힘을 얻었고 동시에 한 남자의 아내로 살아가겠다는 용기를 얻었다"고 결혼 소식을 알렸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지난 3일에는 SNS에 자필 편지를 올려 임신 소식을 밝히기도 했다. 현재 서영은 임신 3개월을 지났다.

서영은 "예비신랑과 결혼을 결심하고 준비하던 중에 둘 사이에 새 생명이 찾아온 걸 알게 됐다. 뱃속에 생명이 찾아온 지 이제 3개월이 지나가고 있다"면서 "결혼식날 둘이 아닌 셋이 입장하게 됐다. 결혼과 동시에 출산까지. 제 인생에 큰 일들을 앞두고 있다. 지금도 믿기지 않을 정도로 저 개인적으로도 놀라운 일들이지만 아이까지 찾아와 준 만큼 더 책임감을 갖고 행복한 가정을 이루고 출산 후 다시 멋진 배우의 자리에서도 인사 드릴 것을 약속 드린다"고 알렸다.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서영은 2006년 MBC 드라마 '여우야 뭐하니'로 데뷔해 드라마 '야차' '미세스 캅 2' '낭만닥터 김사부' 시리즈, '사생활', 영화 '원더풀 라디오'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활동해 왔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제공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