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영상]與, 野 연이은 실점에 역공…"어디 감히 전두환을 찬양할 수 있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대장동 게이트'로 수세였던 與
野 향해 삼중전선 펼치며 공세 전환…"김종인·이준석 악어의 눈물"
①윤석열의 전두환 찬양 발언
②김웅-조성은 녹취록 공개에 고발 사주 재점화
③'이재명 조폭 연루설' 허위로 의혹 제기한 김용판 의원

국회사진취재단·윤창원 기자국회사진취재단·윤창원 기자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20일 야권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후보를 향해 맹공을 퍼부었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어디 감히 전두환 정권 폭정의 가장 큰 피해자인 호남인들을 들먹이며 전두환을 찬양할 수 있느냐"고 목소리를 높였다.

송 대표는 "정치권 입문 이후 하루도 빠지지 않고 비정상적 언행을 하더니, 급기야 군사반란 수괴인 전두환을 찬양하는 데까지 이르렀다. 말문이 막힌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윤 전 총장은 전날 부산 해운대갑 당원협의회를 찾아 "전두환 대통령이 군사 쿠데타와 5.18만 빼면 잘못한 부분이 있지만 정치를 잘했다는 분들도 있다"며 "호남에서도 그런 이야기를 하는 분이 꽤 있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국민의힘 지도부를 향해서도 "김종인 비대위원장과 이준석 대표가 5·18 묘역을 찾아 무릎을 꿇은 것도 정략이고 술수였으며, 광주에서 흘린 눈물조차 악어의 눈물이었다는 것이 만천하에 드러났다"며 "이준석 대표가 분명히 한마디 해야할 시간"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해 국민의힘 정점식·김웅 의원에게도 십자포화가 쏟아졌다.

송 대표는 전날 MBC 보도를 거론하며 "김웅 의원과 손준성 전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은 검찰총장 개인에 충성하면서 일탈행위를 통해 일선 검찰의 명예에 먹칠을 하고 자긍심을 파괴하는 일을 했다"고 했다. (관련 기사 : 조성은, 녹취록 공개…김웅 "고발장 초안 '저희'가 만들어 보낸다")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창원 기자윤호중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윤창원 기자
같은 당 윤호중 원내대표도 "두 의원에 대해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명을 요구할 예정이고, 내일 중에 제명 요구안을 제출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조폭 연루설을 제기한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에 대해서도 "사과나 징계는커녕 김기현 원내대표까지 나서서 2인 3각 헛발질을 하고 있다"며 "김 의원에게 자술서를 제출했다는 이 조폭 친구는 마약 복용, 사기죄로 구치소에 들어가서도 동료 수감자에게 허위 고발장을 적어주고 금품을 갈취한 죄로 변호사법 위반으로 추가 기소될 정도로 끝까지 간 사람이었다. 또 이 사람이 국민의힘 시의원 출신의 아들이라고 하는 데 우리는 더 놀라지 않을 수 없다"고 비판했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