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SCMP 기자, 중국 베이징 출장 후 연락 두절"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2023-12-01 15:08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친구들 "중국 당국 조사 받고 있을 수도"

연합뉴스연합뉴스
홍콩의 유력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기자가 중국 베이징으로 출장을 갔다가 실종됐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복수 관계자들을 인용해 지난달 30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SCMP의 군사 전문기자 미니 찬은 지난 10월 29~31일 베이징에서 열린 다자안보회의 행사인 제10회 샹산포럼을 취재하러 갔다가 연락이 끊겼다고 찬 기자와 가까운 이들이 교도통신에 밝혔다.

찬 기자 친구들인 이들은 찬 기자가 중국 당국 조사를 받고 있을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찬 기자 소셜미디어 계정에는 11월 1일 게시물이 올라왔다. 그러나 해당 게시물에 대한 댓글에 찬 기자는 아무런 반응을 보이지 않았으며, 해당 게시물을 찬 기자가 올리지 않은 것으로 의심된다고 이들은 주장했다.

SCMP는 이와 관련한 교도통신 이메일 질의에 찬 기자가 현재 휴가 중이며 자세한 사항은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다고 답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은 주미 중국 대사관이 해당 교도통신 보도와 관련한 자사 질의에 관련 정보가 없다고 답했다고 전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