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랭킹 뉴스

부산 온 이재명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제정신인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더불어민주당 지도부 3일 부산서 민주,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비판 장외집회
국민의힘 부산시당도 맞불 기자회견 열고, "이재명, 오염수 괴담 선동 말고, 산은 이전 협조하라" 촉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서면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영남권 규탄대회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공세를 펼쳤다.중간에 이재명 대표와 서은숙 부산시당 위원장.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제공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서면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영남권 규탄대회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공세를 펼쳤다.중간에 이재명 대표와 서은숙 부산시당 위원장.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제공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서면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영남권 규탄대회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공세를 펼쳤다.
 
이날 규탄대회는 민주당이 오염수 방류에 대한 비판 여론 확산을 위해 주최한 첫 장외 집회다.
 
이 대표는 규탄대회에서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와 관련해 "사실상 핵 폐기물"이라며 "윤석열 대통령이 국민의 명령에 따라 일본에 항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일본이 자국민의 안전을 위해서 그 위험한 핵 오염수를, 인류가 한 번도 하지 않았던 이런 짓을 하겠다고 하는데 우리나라 대통령이 '오케이'하는 게 제정신인가"라며 수위 높은 발언도 쏟아냈다.
 
또 이날 이 대표는 국민의힘이 오염수 방류 우려를 '괴담'이라고 반박하는 것에 대해 "적반하장"이라며 "핵 물질에 노출된 핵 폐기물을 '처리수'라며 괜찮은 것처럼 말하는 괴담을 퍼뜨리는 자들"이라고 지적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서면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영남권 규탄대회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공세를 펼쳤다.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제공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서면에서 열린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반대 영남권 규탄대회에 참석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공세를 펼쳤다.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제공 
규탄대회에는 이 대표를 비롯해 서은숙, 박찬대, 서영교 등 최고위원들과 김두관 경남도당 위원장, 이선호 울산시당 위원장, 임미애 경북도당 위원장과, 박재호·민홍철·김정호 의원 등 부산·경남 국회의원들도 참석했다. 민주당은 이날 집회에 약 5천명이 참석했다고 주장했다.
 
서은숙 최고위원(부산시당 위원장)도 이날 열린 규탄대회에서 "지금 자갈치시장을 비롯한 전국의 대한민국 수산업 종사자들과 횟집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은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생존 위협마져 느끼고 있다"고 주장했다.
 
실제 집회에 앞서 이 대표는 부산의 대표 수산 시장인 자갈치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만났다. 상인들이 건네는 전복 등 수산물을 시식하며 "안그래도 생물을 파는 게 어렵다는데 오염수가 방류되면 더 어렵지 않겠냐"고 말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의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전봉민(수영구) 의원을 비롯해 부산지역 국회의원 13명과 부산시당 관계자 100여명은 이날 오전 부산국제금융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우리 수산업에 피해를 주는 괴담선동을 중단하고, 부산 발전을 위한 산업은행 부산이전법 반대를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강민정 기자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의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전봉민(수영구) 의원을 비롯해 부산지역 국회의원 13명과 부산시당 관계자 100여명은 이날 오전 부산국제금융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우리 수산업에 피해를 주는 괴담선동을 중단하고, 부산 발전을 위한 산업은행 부산이전법 반대를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강민정 기자
한편, 국민의힘도 '민주당은 정치 선동을 중단하라'며 같은날 부산에서 맞불 기자회견을 열었다.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의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전봉민(수영구) 의원을 비롯해 부산지역 국회의원 13명과 부산시당 관계자 100여명은 이날 오전 부산국제금융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은 우리 수산업에 피해를 주는 괴담선동을 중단하고, 부산 발전을 위한 산업은행 부산이전법 반대를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특히 수석대변인인 이주환(연제구)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이재명 민주당 대표에게 묻고 싶다.'왜? 산업은행의 부산이전에 대해 반대하는지'를 오늘 부산을 떠나기전 답하길 바란다"고 요구하기도 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실시간 랭킹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