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토 정상회의 맞춰 한미일 정상회담 추진? 日아사히 보도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이달 말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에 한미일 정상회의 최종 조율 중"

연합뉴스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에 맞춰 한미일 정상회담을 29일 개최하는 방안을 최종 조율중이라는 일본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일본 아사히신문은 24일 이같은 소식을 전하면서 "핵미사일 개발을 강화하는 북한에 대한 대응이 논의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한미일 정상회담이 성사되면 2017년 9월 이후 4년 9개월만"이라고 이 신문은 전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는 오는 29~30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나토는 이번 회의에 회원국 이외에 한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아시아·태평양 파트너' 4개국 정상을 초대했다.

한편, 한일 정상회담은 보류되는 기류가 읽힌다. 다음 달 10일 참의원(상원) 선거를 앞두고 일본 정부가 한일 관계 개선 방안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를 미루는 분위기다.

아사히는 일본 외무성 관계자를 인용해 "일제강점기 강제동원 노동자 문제 등에 대해 한국이 구체적인 안을 갖고 있지 않다고 판단해 회담에 신중론이 나왔다"고 소개했다. 요미우리신문도 이날 "5월에 취임한 윤석열 대통령이 한일 관계 개선에 의욕을 보이고 있으나 나토 정상회의에서 정식 한일 정상회담은 보류되는 방향으로 조정되고 있다"고 전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