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BTS 신곡 2곡, KBS 심의 결과 '부적격' 판정…1곡은 보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는 10일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를 내는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오는 10일 앤솔러지 앨범 '프루프'를 내는 방탄소년단. 빅히트 뮤직 제공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신곡 2곡이 KBS 가요 심의에서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8일 KBS 홈페이지에 올라온 가요 심의 결과에 따르면, 오는 10일 발매되는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프루프'(Proof) 수록곡 '달려라 방탄'과 '본 싱어'(Born Singer)가 부적격 판정을 받았다. 두 곡 모두 '욕설·비속어·저속한 표현이 사용된 가사'라는 이유로 부적격 처리됐다.

또 다른 신곡 '포 유스'(For Youth)는 보류 판정을 받았다. 처음부터 30초까지 공연장 효과음이 나와 노래 가사가 첨부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다만 타이틀곡인 '옛 투 컴'(Yet To Come)은 적격 판정을 받아 음악방송 활동에는 무리가 없을 전망이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9년간의 활동을 돌아보고 앞으로 펼칠 새로운 챕터에 대한 희망을 담아 만든 새 앨범 '프루프'로 오는 10일 컴백한다. KBS2 '뮤직뱅크'에는 17일 출연 예정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