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코로나 114명 확진…사망 1명 추가, 3차 접종률 44.7%(종합)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도내 누적 확진자 총 2만 2441명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경남은 15일 오후 5시 기준으로 114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전날 오후 5시 이후 지역별로는 창원 44명, 김해 30명, 진주 14명, 양산 12명, 밀양 4명, 사천·통영 각 3명, 거제 2명, 창녕·거창 각 1명이다.

이들 감염경로는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48명, 감염경로 조사중 23명, 수도권 확진자 접촉 8명, 창원소재 유흥주점 관련 7명, 타지역 확진자 접촉 2명, 진주소재 실내체육시설 관련 10명, 양산소재 종교시설 관련 6명, 해외입국 10명으로 분류됐다.

기저질환이 있던 70대 환자 한 명은 숨졌다.

이로써 도내 누적 확진자는 총 2만 2441명(치료환자 1270명, 퇴원 2만 1062명, 사망 109명)으로 늘었다.

이날 0시 기준 도내 백신 접종률은 1차 86.2%, 2차 84.1%며, 3차 접종률 44.7%로 집계됐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