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베이징 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검토"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연합뉴스연합뉴스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중국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대한 외교적 보이콧을 검토중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회담에서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대한 외교적 보이콧 검토 여부에 대한 질문에 "우리가 검토하고 있는 것(something we are considering)"이라고 말했다.
 
미국이 외교적 보이콧을 하게 되면 베이징 동계 올림픽에 선수단은 파견하되 정부 요인들은 보내지 않게 된다. 
 
바이든 대통령은 그 동안 각계의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요구에 직면해왔다.
 
특히 집권당인 민주당 권력 서열 3위인 낸시 펠로시 하원 의장도 외교적 보이콧 지지 의사를 밝혀왔다.
 
이 때문에 지난 15일 미중 정상회담에서도 베이징 올림픽 문제가 논의 될 것이라는 전망이 있었다.
 
그러나 백악관은 이 문제가 정상회담에서 논의되지 않았다고 밝혔었다.
 
시 주석이 바이든 대통령을 올림픽에 초대할 거라는 일부 기대와 달리 그런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오히려 정상회담 이후 외교적 보이콧 검토 소문이 미국 언론을 통해 전해졌다.
 
결국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검토 사실을 시인함으로써 실제 동계 올림픽 보이콧 가능성이 높아졌다. 
 
보이콧이 실현될 경우 베이징 올림픽을 북한을 상대로 한 북미외교의 장으로 활용하려던 우리 정부의 계획에도 차질이 빚어지게 됐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