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이낙연 통화했지만…회동엔 선 그어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왼쪽)와 이낙연 전 대표. 박종민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왼쪽)와 이낙연 전 대표. 박종민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 이낙연 전 대표가 지난 20일 통화했다고 21일 이 전 대표 측이 밝혔다.

이 전 대표 측은 국토위 국정감사가 진행중이던 전날 낮에 이뤄진 통화에서 "양측 캠프에서 역할을 했던 분들이 정권 재창출을 위해 서로 협의하면 좋겠다"는 말을 주고받았다고 언론에 전했다.

이 전 대표 측은 이날 한 언론이 이 전 대표가 "어떤 역할도 맡겠다"고 말했다고 보도한 것에 대해서는 부인했다. 

이 전 대표 측은 '명낙 회동'의 구체적인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선을 그어왔고, 이날 통화에서도 이에 대한 협의는 없었다고 강조했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