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코로나 신규 확진자 33명…초등학교 연쇄 감염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의료진이 검체 채취를 준비하고 있는 모습. 황진환 기자
울산 한 초등학교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하는 등 20일 하루에만 신규 확진자 33명이 추가됐다.

울산시는 이날 오후 2시 기준, 33명이 지역 1506~1538번 확진자로 분류됐다고 밝혔다.

1517∼1524번, 1528번, 1534번, 1535번 등 11명은 북구 농소초등학교 관련 확진자다.

해당 학교에서는 지난 18일 교사가 처음 확진된 뒤 학생 등 확진자가 잇따라 나오고 있다.


학생 11명, 교사 2명, 가족 2명 등 농소초 관련 누적 확진자만 15명으로 늘었다.

1514번과 1515번은 앞서 집단감염이 확인된 중구 가족·지인 모임 관련 확진자들이다.

이에 따라 중구 가족·지인 모임 관련 누적 확진자는 38명으로 집계됐다.

1525번과 1537∼1538번 3명은 동강병원 집단감염 관련 확진자의 가족이나 접촉자다.

이들은 자가격리 중에 확진됐다. 동강병원 관련 직간접 누적 확진자는 36명으로 늘었다.

1527번은 동구 지인 모임 관련 확진자로, 이 모임 관련 직간접 누적 확진은 16명이다.

나머지 16명 중 12명은 기존 확진자들의 가족이나 접촉자로 파악됐다. 4명의 감염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시 방역당국은 확진자 거주지를 방역하는 한편, 추가 접촉자와 동선 등을 파악하고 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