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국무부, 일왕 생일축하…"日 재방문 간절히 희망"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생일 앞두고 기자회견하는 나루히토 일왕. NHK 캡처
미국이 나루히토(德仁) 일왕의 생일을 축하하며 일본 재방문을 간절히 희망한다는 뜻을 전했다.

NHK는 23일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의 성명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블링컨은 성명에서 "일왕의 61세 생일을 미국 정부 및 국민을 대표해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밝혔다,

조 바이든 대통령과 자신이 일본을 방문했던 것을 그리워하고 있으며 귀중한 동반자역할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 다시 일본에 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란다며 재방문에 강한 의욕을 드러냈다.


블링컨은 이어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 총리의 지난달 통화에서 재확인된 것처럼 미 일동맹은 인도·태평양지역 평화와 번영의 주춧돌"이라고 강조했다.

일왕은 생일을 앞두고 도쿄 아카사카(赤坂) 자택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코로나19 희생자를 애도하고 의료진을 격려하며 "아픔을 함께하고 협력하면서 인내심을 갖고 잘 극복하면 밝은 미래가 열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회견장에는 투명 아크릴판을 설치하는 등 감염예방에 주력했다.

예년같은 생일축하 연회도 열지 않으면서 행사 규모를 축소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