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랜섬웨어 공격에 NC 백화점 등 영업 차질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뉴코아아울렛. (사진=연합뉴스/자료사진)
이랜드그룹이 랜섬웨어 공격으로 NC백화점 등 오프라인 점포 절반 정도가 정상 영업에 차질을 빚고 있다.


22일 이랜드그룹에 따르면 이날 새벽 그룹 네트워크 시스템이 램섬웨어 공격을 받는 바람에 회사측이 시스템 일부를 차단했다.

이로 인해 시스템과 연동돼 있는 일부 점포의 포스 단말기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아 NC백화점과 뉴코아아울렛 점포 50곳 가운데 23곳이 영업에 차질을 빚고 있다.

랜섬웨어는 사용자 컴퓨터를 해킹해 작동을 멈추게 한 뒤 이를 풀어주는 대가로 금품을 요구하는 악성코드다.

이랜드측은 현재 시스템을 복구중에 있으며 경찰에 수사도 의뢰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