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컷브이]김종인 “코로나 대책 100만원? 100조원 쓰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이 29일 국회에서 ‘비상경제대책’ 기자회견을 열고 “근로자의 지속적인 소득 보장”을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코로나 비상경제 대책으로 “소기업과 자영업자 그리고 거기서 일하는 근로자의 임금을 직접, 즉시, 지속적으로 재난 상황이 끝날 때까지 보전해 주는데 맞춰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와 여당이 추진 중인 ‘1000만 가구 100만원씩 지원’ 방안에는 “원샷으로 100만원을 주는 것은 합리적이지 않다”며 “지속적 소득 보장을 할 수 있는 방식을 구축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