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2차전지 공장 가스누출 3명 병원 이송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충북 충주의 한 공장에서 가스누출 사고가 발생해 3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22일 오후 5시 57분쯤 충주시 주덕읍 모 2차전지 공장에서 리튬솔트 제조공정 중 가스가 누출됐다.

이 사고로 A(25)씨 등 3명이 가스에 중독돼 충주와 원주의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은 호흡곤란 등의 증세를 겪었지만 다행히 의식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누출된 가스의 종류와 누출 원인 등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