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중수 "양적완화 축소는 시간문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김중수 한국은행 총재는 미국의 양적완화 축소가 임박했으며 타이밍의 문제일 뿐이라고 말했다.

김 총재는 25일 한국은행에서 민간 경제전문가들과 가진 경제동향간담회에서 이달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양적완화 축소 결정과 관련해 "사람들 생각과 다르게 나왔지만, 이는 타이밍의 문제로 본다"라고 밝혔다.

FOMC는 9월 회의에서 양적완화 축소를 할 것이라는 국제금융시장의 전망을 깨고 기존의 완화정책을 유지하기로 결정했다.

김 총재는 미국의 연방정부 부채한도 협상이 9월말 끝난다는 점이 영향을 준 것 같다고 분석했다.

김총재는 중장기적으로 세계경제가 회복되는 큰 추세 속에서 단기적 금융시장의 변화가 많을 것이라며, 대외경제에 영향을 많이 받는 우리나라는 장·단기 상황의 조화를 꾀하는 정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남인석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부회장, 신관호 고려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이상승 서울대학교 경제학과 교수, 이승철 전국경제인연합회 부회장, 이일형 대외경제정책연구원장, 조경엽 K연구소장이 참석했다.

0

0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