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이란사태 긴급점검…"韓경제에 미칠 영향 커질 수도"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최상목 부총리 "관계기관 합동 비상 대응반 매일 가동"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란의 이스라엘 공습에 따라 기재부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대외경제점검회의를 주재, 중동사태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 방향을 논의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이란의 이스라엘 공습에 따라 기재부 주요 간부들이 참석한 대외경제점검회의를 주재, 중동사태 동향을 점검하고 대응 방향을 논의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란의 이스라엘에 대한 보복 공습 사태와 관련해 "전개 양상 등에 따라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도 커질 수 있다"고 14일 진단했다.
 
최 부총리는 이날 기재부 주요 간부들과 함께 대외경제점검회의를 열어 이 같이 말했다. 회의에선 중동 사태 관련 긴급 상황 점검과 대응 방향 논의가 이뤄졌다.
 
최 부총리는 관계 기관 협업 하에 철저한 상황 관리를 당부하면서 "관계기관 합동 비상 대응반을 매일 가동해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24시간 면밀히 모니터링 하는 한편, 긴밀한 공조 하에 만약의 사태에 대비한 상황별 대응 계획을 재점검하고, 필요시 적기에 신속히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대외 충격으로 우리 경제 펀더멘털과 괴리돼 금융·외환시장 변동성이 지나치게 확대되는 경우 정부의 필요한 역할을 다 하고, 이번 사태에 따른 실물 경제 동향 점검도 한층 강화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