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숨져…소속사 "사망 확인"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유명 작곡가이자 프로듀서인 신사동호랭이가 23일 숨졌다.유명 작곡가이자 프로듀서인 신사동호랭이가 23일 숨졌다.무수한 히트곡을 만든 작곡가이자 프로듀서인 신사동호랭이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41세.

티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3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신사동호랭이가 사망한 것이 맞다"라고 말했다. 빈소를 비롯해 장례 일정 등은 현재 논의 중이라고 부연했다. 앞서 스포티비뉴스는 신사동호랭이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이날 보도했다.

2005년 남녀 듀오 자두의 '남과 여' 작곡가로 데뷔한 신사동호랭이는 '롤리폴리'(Roly-Poly) '뿜뿜' '위아래' '노노노'(NoNoNo) '트러블 메이커'(Trouble Maker) '핫 이슈'(Hot Issue) '픽션'(Fiction) '에너지' '매직'(Magic) 등 많은 히트곡을 작곡한 인물이다. 제5회 멜론뮤직어워드 송 라이터상 등을 받았다.

최근에는 프로듀서로서 신인 걸그룹 트라이비(TRI.BE)를 데뷔시켰다. 트라이비는 지난 20일 네 번째 싱글 '다이아몬드'(Diamond)를 내고 활동 중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