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원장 "文정부 부동산 규제로 가계대출 엄청나게 늘어"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김주현 금융위원장이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을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11일 "지난 정부(문재인 정부)에서 엄청나게 부동산을 규제했는데 그때 가계대출이 엄청나게 늘었다"면서 "자꾸만 저희 정부(윤석열 정부) 때문에 늘어났다는 말은 안 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금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최근 금융당국의 규제 완화로 인해 가계대출이 다시 늘어나고 있다는 더불어민주당 김성주 의원의 지적에 이같이 반박했다.

김 의원이 "(현 정부의) 부동산 규제 완화가 가계부채 증가 원인이라는 지적에 동의하느냐"고 질의하자 김 위원장은 "규제 완화라는 표현보다는 정상화라는 말을 대외적으로 쓰고 있다"고 답변했다.

이어 "지난 정부에서 집값이 너무 뜨고 가상자산 가격이 뛰니 그래서(가계대출이 늘었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저의 책임이 있다면 회피할 생각은 없다"면서도 "부동산 규제를 정상화하면 거기에 따라 대출은 당연히 늘게 된다"고 설명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