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솔이 날아올랐다…기계체조 마루운동 2연패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김한솔. 연합뉴스김한솔. 연합뉴스김한솔(서울시청)이 기계체조 마루운동 2연패에 성공했다.

김한솔은 28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체육관에서 열린 항저우 아시안게임 기계체조 남자 마루운동 결승에서 14.900점을 기록, 장보헝과 린샤오판(이상 중국)을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18년 자카르타-팔렘빙 대회에 이은 마루운동 2연패다. 1994년 히로시마 대회, 1998년 방콕 대회 도마 2연패를 달성한 여홍철, 2006년 도하 대회 안마와 2010년 광저우 대회 마루운동 금메달을 딴 김수면에 이은 한국 기계체조 역사상 세 번째 아시안게임 2회 연속 금메달이다.

김한솔은 결승 진출자 8명 중 가장 먼저 마루에 올라 난도 6.0점짜리 연기를 펼쳤다. 수행점수 8.900점을 받았고, 페널티도 없었다.

장보헝은 난도 6.1점짜리 연기를 선보였지만, 수행점수 8.333점에 그쳤다. 페널티도 0.1점을 떠안았다. 린샤오판의 연기는 김한솔과 같은 난도 6.0점짜리. 하지만 린샤오판 역시 수행점수 8.333점으로 김한솔을 따라잡지 못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