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檢, 'KT 구현모 사단' 계열사 대표 참고인 소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연합뉴스연합뉴스
KT그룹의 일감 몰아주기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하청업체 대표 선임에 개입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KT 계열사 대표를 소환했다.

서울중앙지검 공정거래조사부(이정섭 부장검사)는 7일 KT에스테이트 대표 최모씨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최씨를 상대로 구현모 전 KT 대표의 측근인 신모 KT 경영지원부문장 등과 함께 KT 그룹의 시설관리(FM) 하청업체인 KT에스메니트 대표 선임에 개입했는지 여부를 캐물을 방침이다.

아울러 검찰은 KT에스테이트가 맡던 시설관리(FM) 사업 대부분을 2020년 KT텔레캅에 넘긴 경위도 함께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