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날아간 '한국인의 식판' 황희찬 위해 'K-급식' 차린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JTBC 제공JTBC 제공몬스타엑스 주헌이 울버햄튼FC 황희찬 선수를 만나 아이돌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훈련소에 입성했다.
 
25일 첫 방송되는 JTBC '한국인의 식판'에서는 황희찬 선수의 의뢰를 받고 울버햄튼FC로 찾아간 급식군단의 모습이 그려진다. '한국인의 식판'은 급식을 의뢰하는 곳이라면 전 세계 어디든지 찾아가 'K-급식'을 만들어주는 프로그램. 이연복 셰프, 홍진경, 허경환, 남창희, 몬스타엑스 주헌, 김민지 영양사가 급식군단으로 참여한다.
 
첫 방송에서는 K팝 아이돌 주헌과 급식을 의뢰한 황희찬 선수의 만남이 공개된다. 영국 현지에서 황희찬 선수를 만나러 가는 길, 오래 전부터 축구를 좋아했던 주헌은 내내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마침내 급식군단은 울버햄튼FC를 찾아 황희찬 선수를 만났다. 황 선수와 함께 '한국 연예인 최초'로 외부인은 출입할 수 없는 훈련소 내부를 둘러보며 어마어마한 규모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1군 선수 전용인 야외 훈련장 잔디의 남다른 퀄리티에 다들 입을 다물지 못하는 가운데, 이연복 셰프는 "(잔디를) 뜯어서 무쳐 먹어도 좋겠다"라며 오직 급식 생각뿐인 속마음을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또한 급식군단은 급식을 맛볼 이들의 입맛을 조사하기 위해 선수 및 직원들과 인터뷰를 진행하며 만반의 준비를 했다. 과연 급식군단은 'K-급식'으로 월드클래스 선수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을까.
 
'K-밥스타'로 거듭난 K팝 아이돌 주헌과 울버햄튼FC 황희찬 선수의 만남, 그리고 영국에서 시작된 K-급식 여정기 첫 번째 이야기는 오늘 저녁 7시 10분 JTBC '한국인의 식판' 첫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