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에너지바우처·도시가스 요금 할인 확대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에너지바우처 지원금액 현재의 15.2만원에서 30.4만원으로 인상
사회적배려대상자 가스요금 할인액 1만8천~7만2천원으로 확대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난방비 부담이 올해 겨울 가장 큰 현안을 떠오른 가운데 정부가 취약계층의 에너지바우처 지원을 늘리고 도시가스 요금 할인을 확대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6일 겨울철 난방비 때문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에너지바우처 지원금액을 상향하고 취약계층의 도시가스 요금 할인 폭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업부는 이에 따라 취약계층 약 117만 가구에 대해 겨울철 에너지바우처 지원금액을 현재의 15.2만원에서 30.4만원으로 인상하기로 했다.
 
또 사회적배려대상자 160만 가구에 대한 가스요금 할인액을 올해 겨울에 한해 현재의 9천~3만6천원에서 1만8천~7만2천원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대통령실은 이날 오전 브리핑에서 "모든 국민이 난방비 부담으로 어려움이 가중되는 것은 불가피한 측면이 있고 감내해야 하는 대외여건이 분명하다"며 다만 "어려운 가구일수록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