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2' 최종회…제작진 "욱연커플 로맨스 절정"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tvN '환혼: 빛과 그림자' 화면 캡처 tvN '환혼: 빛과 그림자' 화면 캡처 tvN 토일드라마 '환혼: 빛과 그림자'가 8일 종영하는 가운데 '욱연커플' 장욱(이재욱 분)과 진부연(고윤정 분)의 로맨스가 결실을 맺을지 주목된다.

전날 방송에서는 장욱이 진부연의 몸 안에 깃든 낙수의 혼을 알아보는 모습이 안타까움을 자아냈지만, 장욱과 진부연이 포옹하며 사랑을 확인하는 모습으로 극이 마무리돼 시청자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이날 공개된 스틸에는 단꿈처럼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장욱과 진부연의 모습이 담겼다. 일명 '공주님 안기 자세'로 진부연을 든 장욱의 표정은 세상을 다 가진 듯 행복해 보인다.

진부연의 눈, 코, 입을 가슴에 새기듯 애틋하게 바라보는 장욱과 그런 장욱에게 안긴 채 미소로 화답하는 진부연의 케미가 설렘을 선사한다.

'환혼' 제작진은 "최종회는 욱연커플 로맨스의 절정이 될 것"이라며 "시청자의 가슴에 오랫동안 남을 엔딩이 되도록 모든 배우와 스태프가 최선을 다했다. 과연 욱연커플의 운명적 사랑이 어떤 결말을 맺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tvN 토일드라마 '환혼: 빛과 그림자'는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다. 8일 오후 9시 10분 최종회가 방송된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처리방침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