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지역서 韓 전기차 배터리 사용 급증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연합뉴스연합뉴스
미국과 캐나다에서 한국산 배터리의 사용이 폭발적으로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에너지전문 시장조사업체 SNE리서치에 따르면 올해 1~10월 판매된 북미 전기차(EV, PHEV, HEV)의 배터리 사용량은 56.4기가와트시(GWh)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1% 증가했다.

이 가운데 한국의 LG에너지솔루션은 10.1GWh로 점유율 18%를 기록하며 2위에 올랐다. LG에너지솔루션은 글로벌 점유율도 역시 2위다.

이어 SK온과 삼성SDI가 북미 점유율 4위(10%)와 5위(8%)를 차지했다.
SK온은 배터리 사용량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46% 급증하면서 시장점유율도 7위에서 4위로 3계단 상승했다. 삼성SDI의 배터리 사용량도 작년 동기보다 282% 급증했다.

한편 북미 시장 점유율 1위와 3위는 각각 일본의 파나소닉(48%)과 중국의 CATL(14%)이다.

북미 지역은 전세계에서 가장 가파른 전기차 시장 성장세가 예상되는 곳으로 한국 배터리 업체들은 앞다퉈 미국 내 생산기지를 확충하고 있다.
특히 미국이 전기차 배터리에 대한 중국 의존도를 낮추고자 만든 인플레이션 방지법(IRA) 영향으로 북미 시장에서의 한국 배터리 업체의 영향력은 더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SNE리서치는 한국 배터리 3사의 2030년 북미 시장 점유율 전망치를 IRA 발표 전 42%에서 발표 후 68%로 상향 조정한 바 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