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초저출생:미래가 없다birth.nocutnews.co.kr

정부-재계 "유연근무 등 애 키우기 좋은 직장 만들자"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저출산고령사회위, 경제5단체 협약
"고령자 지속 있할수 있도록 협력"

연합뉴스연합뉴스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2일 경제 5단체, 고용노동부와 인구위기 대응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서울 마포구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의실에서 가진 협약식에서 정부와 재계는 일·생활 균형이 가능하고 고령자 친화적인 환경을 만드는 데 힘을 합치기로 했다.

경제 성장을 이끌 생산연령인구(15~64세)는 2020년 3738만명에서 40년 후인 2060년 2066만명으로 약 44.7%가 감소할 것으로 전망되면서 갈수록 경제활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위원회와 경제단체 등은 협약문에서 "근로자가 육아와 직장생활을 병행할 수 있도록 출산휴가, 육아휴직,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등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아이 키우기 좋은 일터를 조성하고 유연근무제의 안착과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경제계는 직장에서 임신·출산·육아를 이유로 경력관리, 인사평가, 부서배치, 임금 등에 차별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정부와 경제계는 일할 의지와 능력이 있는 고령자가 계속 일할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나경원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은 "아이를 키우는 부모라면 누구나 육아휴직과 유연근무 등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며 "직장에서 임신·출산·육아를 이유로 경력관리, 인사평가, 부서배치 등 고용 전 과정에 불이익과 차별이 없도록 노력해 달라"라고 요청했다.

나 부위원장은 또 "고령인력이 노동시장에 참여해 초고령사회 진입 충격을 완화할 수 있도록 고령 인적 자원의 활용을 위한 경제계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나경원 부위원장과 이정식 노동부 장관,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 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최진식 한국중견기업연합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