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美 에미상 최우수 드라마상 불발…'석세션' 수상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
비영어권 드라마 최초 후보 오른 '오징어 게임', 수상 불발

HBO '석세션' 포스터. HBO 제공HBO '석세션' 포스터. HBO 제공HBO 오리지널 시리즈 '석세션'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을 제치고 에미상 최우수 드라마상의 영예를 안았다.
 
13일(한국 시간) 제74회 프라임타임 에미상(74th Primetime Emmy Awards) 시상식이 미국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린 가운데 HBO가 제작한 '석세션'이 최우수 드라마 시리즈상을 품에 안았다. 비(非)영어권 드라마 최초로 후보에 올라 큰 화제를 모았던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감독 황동혁) 수상은 불발로 돌아갔다.
 
이번 최우수 드라마 시리즈상 후보에는 수상의 영예를 안은 '석세션'을 비롯해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애플TV+ '세브란스: 단절' △넷플릭스 '오자크' △넷플릭스 '베터 콜 사울' △HBO '유포리아' △쇼타임 '옐로우재킷' △넷플릭스 '기묘한 이야기' 등 총 8개 작품이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수상작 '석세션'은 글로벌 미디어 산업의 성공으로 부유하고 영향력 있지만 서로의 관계는 엉망진창인 가족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다음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