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교통·숙박시설과 손잡고 장애인 여행 활성화 나서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코레일·제주항공·한화호텔앤드리조트·(사)그린라이트와 MOU
9월부터 장애인 가정 8곳 대상…제주·강릉·부산 등 무상여행
다음 달부터 초록여행 홈페이지 통해 사전예약…대상자 선정

이덕현(왼쪽부터) 기아 경영전략실장, 김경원 제주항공 커머셜전략실장, 원종철 코레일 미래전략실장, 이상혁 한화호텔앤드리조트 HR그룹장, 김춘만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이사가 '초록여행' 장애인 전용 차량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기아 제공이덕현(왼쪽부터) 기아 경영전략실장, 김경원 제주항공 커머셜전략실장, 원종철 코레일 미래전략실장, 이상혁 한화호텔앤드리조트 HR그룹장, 김춘만 사단법인 그린라이트 이사가 '초록여행' 장애인 전용 차량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기아 제공
기아가 교통·숙박 등 이종 산업과 손잡고 장애인 여행권 확대에 나선다.

기아는 지난 22일 서울 양재동 본사에서 제주항공, 한국철도공사(코레일), 한화호텔앤드리조트, 사단법인 그린라이트와 '장애인 여행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기아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자사의 대표적인 국내 사회공헌 사업인 '초록여행'을 통한 장애인 여행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

기아는 업무협약에 참여한 기업 및 기관과 함께 오는 9월부터 매월 32명(장애인 가정 8가구)을 대상으로 이동, 관광, 숙박 등 '원스탑 서비스'가 포함된 국내 인기 관광지(제주, 강릉, 부산 등)로의 무상 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초록여행' 장애인 전용 차량 무상대여 ▲제주 왕복 항공권(제주항공) ▲강릉·부산행 왕복 철도 이용권(코레일) ▲숙박 이용권(한화리조트 설악 쏘라노, 용인 베잔송, 해운대, 제주) 등이 지원된다.

기아는 오는 7월부터 '초록여행'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 접수를 받고 장애유형, 사연 등을 심사해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0

0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