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흥교 소방청장 사고현장서 직접 지휘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아파트붕괴]
소방청, 현장대원 안전 최우선 및 총력대응 수색구조

현대산업개발 신축 공사 붕괴 사고 현장. 광주시소방본부 제공현대산업개발 신축 공사 붕괴 사고 현장. 광주시소방본부 제공
소방청은 현대산업개발 신축 아파트 붕괴 사고 수색구조와 관련해 '현장대원의 안전 확보'를 최우선으로 하면서 실종자들의 수색 및 구조활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추가 붕괴 가능성과 낙하물, 철근 등으로 인해 대원들의 접근·활동이 쉽지 않고, 중장비 작동시 건물 진동 발생 등 위험이 상존하고 있기 때문이다.

소방청은 언제든 전국 시·도 소방본부 특수구조단이 붕괴구조 전문인력·장비와 전국의 드론·119구조견이 사고현장에 투입될 수 있도록 지난 14일 '예비 동원령' 발령을 통해 출동준비태세 강화를 한 바 있다.

소방청은 아울러 체계적인 현장지휘를 위해 지역긴급구조통제단장을 소방서장에서 소방본부장으로 격상했다. 소방청 이일 119대응국장과 조인재 중앙119구조본부장도 현장에 파견한 상태다.

지난 14일 오후 수색구조현장 최일선에 가서 현장을 확인하고 대원들을 격려한 이흥교 소방청장은 "현장대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되, 구조활동에 총력을 다해 실종자들이 속히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