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배역 오디션 엽니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핵심요약

오디션 접수는 11월 30일부터 12월 20일까지
2022년 11월 충무아트센터서 한국 공연 개최

쇼노트 제공 쇼노트 제공 공연 제작사 쇼노트는 "2022년 11월 개막하는 뮤지컬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 전 배역 오디션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는 1957년 브로드웨이에서 초연한 후 전 세계 수많은 프로덕션으로 리메이크된 고전이다.

지휘자 겸 작곡가 레너드 번스타인의 섬세한 음악, 안무가 제롬 로빈스의 역동적 안무, 최근 별세한 뮤지컬 음악계의 전설 스티븐 손드하임의 절묘한 가사, 뮤지컬 '집시'의 극본을 쓴 작가 아서 로렌츠의 대본 등 천재 아티스트가 함께 만든 작품이다.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이 리메이크해 2021년 1월 영화로도 개봉한다.

셰익스피어의 '로미오와 줄리엣'을 1950년대 뉴욕으로 옮겨 온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는 이민자 집단(백인 갱단 '제트파'와 푸에르토리코계 '샤크파') 간 충돌과 그 안에서 피어나는 사랑을 그렸다.

한국 공연은 김동연이 연출, 제롬 로빈스 안무의 공식 계승자인 푸에르토리코계 안무가 훌리오 몽헤가 안무, 김문정이 음악감독을 맡는다. 오디션은 30일부터 12월 20일까지 쇼노트 홈페이지에서 접수 가능하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카카오채널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