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서울 강남역에 에그슬럿 3호점 연다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다음달 초 개점 앞두고 위치 공개, 사전 이벤트 진행
한국 진출 1주년 맞아 아침 한정 메뉴 ‘미니 페어팩스 세트’ 출시

에그슬럿 3호점 강남점. SPC 제공
SPC그룹 계열사 SPC삼립이 운영하는 미국 캘리포니아 명물 샌드위치 브랜드 ‘에그슬럿(Eggslut)’이 오는 7월 초 서울 강남역 인근에 3호점인 ‘강남점’을 개점한다고 11일 밝혔다.


에그슬럿 강남점은 서울 최대 상업 중심지인 지하철 2호선 강남역과 9호선 신논현역 인근에 위치할 273㎡, 90석 규모의 국내 첫 로드샵 매장으로, 화려한 시그니처 로고와 색감이 반영된 ‘호딩(Hoarding·공사장 주위 임시 가림막)’을 설치하며 위치를 공개했다.

SPC삼립은 에그슬럿 강남점 오픈을 앞두고 다양한 사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에그슬럿은 해피포인트 앱을 통해 오는 16일부터 22일까지 퀴즈 이벤트를 통해 10명에게 모바일 기프트카드 1만원권을 증정한다. 또한, 강남역 호딩(Hoarding)에 부착 된 마커를 통해 가상 세계를 체험할 수 있는 에그슬럿 전용 증강현실(AR) 콘텐츠를 오픈 전까지 만나볼 수 있다.

에그슬럿 AR 콘텐츠는 6월 22일부터 해피포인트에서 새롭게 선보인 ‘해피리얼 앱’을 ‘구글 스토어’와 ‘앱 스토어’에서 다운로드 후 이용 가능하다.

SPC삼립 에그슬럿 관계자는 “서울 대표 상권인 강남역에 에그슬럿 3호점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 더욱 많은 고객들이 셰프의 창의적인 레시피로 구현된 에그슬럿만의 고품격 에그 샌드위치 메뉴를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