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올해 8월 중앙로 야간경관 조명사업 마무리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전북 순창군이 올해 8월 준공을 목표로 중앙로 야간경관 조명설치 사업에 나섰다. 순창군 제공
전북 순창군이 올해 8월 준공을 목표로 중앙로 야간경관 조명설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총사업비 10억 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경천교부터 교육청사거리까지 양방향 1.2㎞ 거리에 가로등 조명과 이미지 조명, 화분 조명, 미디어폴 등을 설치한다.


순창의 미래상을 빛으로 표현할 수 있도록 '미래의 빛'과 '감성의 빛', '문화의 빛' 등 3가지 테마로 설계됐다.

가로등 조명은 계절감이 느껴질 수 있으며 미디어폴을 거리에 설치해 색다른 보행환경을 선보인다.

경관조명이 설치되는 순창읍 중앙로는 순창IC와 바로 이어지는 순창의 관문으로 순창을 찾는 관광객이 처음 마주하는 공간이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경관조명 설치사업부터 도시재생사업 등 순창읍 곳곳에 새로운 변화를 줄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이 진행되고 있다"면서 "경관조명으로 밤에 생동감 넘치는 순창읍이 되도록 관련 사업을 차질없이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