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부동산 투기 금융대응반 총괄기획단 출범'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단장에 불법금융 적발 전문가 손영채 수석전문관

부동산 투기 특별 금융대응반. 금융위 제공
금융위원회는 8일 지난달 말 출범한 '부동산 투기 특별 금융대응반'(이하 금융대응반)의 안정적이고 효율적인 운영을 위하여 총괄본부인 '총괄기획단'(총12명)을 설치‧운영한다고 밝혔다.

또, 실무를 총괄하는 총괄기획단장에는 손영채 수석전문관을 임명했다. 손 단장은 의심금융거래 분석 및 범죄수익 적발, 불공정거래 조사‧분석 등의 분야의 전문가다.

나머지 단원 역시 불공정거래, 자금세탁방지 등 관련 분야 경험이 많은 실무자들을 중심으로 구성해 효과적인 부동산 투기 근절을 위한 컨트롤타워 역할을 해 나갈 계획이라고 금융위는 밝혔다.

총괄기획단은 지난달 30일 출범한 100명 규모의 '금융대응반'(금융위/FIU, 금감원, 신정원, 은행연 등 구성) 업무를 총괄‧조정하는 한편, 정부 특별합동수사본부 등과 유기적으로 협업할 계획이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