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성급 호텔 '제주여행상품' 20만원대…알고보니 '사기'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피해자 175명, 약 9천만 원 챙긴 혐의…작년 12월 구속기소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스마트이미지 제공
5성급 호텔 숙박과 항공권 등이 포함된 제주 여행 상품을 저렴하게 판다며 사기 행각을 벌인 남성이 구속돼 재판에 넘겨졌다.


14일 서울 광진경찰서와 동부지검 등에 따르면 여행사 대표 김모씨는 가짜 여행상품을 내걸어 고객 175명을 상대로 약 9천만 원을 챙긴 혐의(사기)로 지난해 12월 구속 기소됐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7~9월 2박 3일 5성급 호텔 숙박, 렌터카, 왕복 항공권 등이 포함된 제주 여행상품을 20만 원대로 제공한다고 홍보해 고객을 끌어들였다. 하지만 막상 제주도로 가면 호텔이 예약돼 있지 않는 등 피해가 속출했다.

김씨에게 접수된 고소장만 전국 43건으로, 경찰은 고소건을 취합, 수사를 진행해 김씨를 검거했다.

한편 김씨는 입소문을 내게 할 목적으로 일부 고객은 실제로 1인당 20만 원만 받고 여행상품을 제공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회사소개 사업자정보 개인정보 취급방침 이용약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