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직원 브라질 출장 뒤 자가격리 중 코로나19 확진

노컷뉴스 이 시각 추천뉴스

닫기

- +

뉴스듣기

이 시각 추천뉴스를 확인하세요

오늘의 핫뉴스

닫기

(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네이버채널 구독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직원이 브라질 출장 이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1일 업계에 따르면, 구미사업장 무선사업부 직원 1명이 지난달 30일 브라질에서 귀국한 뒤 받은 진단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약 두 달가량 브라질 출장을 다녀온 이 직원은 귀국 뒤 자가격리를 해 국내 사업장에는 영향을 주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같은 사업부에서 근무하는 삼성전자 직원 1명도 브라질 출장 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 수원사업장 근무 직원은 유럽 출장 후 확진됐다.

많이 본 뉴스

상단으로 이동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 유튜브

다양한 채널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제보 APP설치 PC버전

저작권자 ©CBSi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